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홍선생미술이 ‘머리에 그리는 디지털 아트 민화’ 노래를 제작하여 유튜브에 공개했다고 29일 밝혔다.

몸 건강, 마음 건강, 행복한 미소가 나오는 민화 노래는 경쾌하여 몇 번씩 듣다 보면 저절로 흥얼거리게 된다. 인간이라면 누구나 행복에 대한 욕구가 있다. 아리스토텔레스는 인간의 거의 모든 행위가 결국은 자신을 행복하게 하려는 수단이라고 했다. 그런데 행복을 분비하는 그림이 있다. 바로 민화다. 

우리가 살아가는 이야기, 복을 기원하고 꿈을 이야기하는 민화는 135년전 우리나라 보다 미국, 프랑스, 영국에서 그림도 수집하고 책도 출판되었다. 지금은 외국 명품 브랜드의 제품에 민화가 디자인되어 고가로 판매되고 있는 실정이다. 

19세기에 꽃피웠던 우리나라 민화는 21세기의 현대미술에 견주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아름답다. 우리의 민화, 우리가 어떻게 보는가? 우리가 무엇을 보는가에 따라 새로운 아이디어를 만들어서 세계와 경쟁할 수 있다. 

홍선생미술은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그림을 그리는 ‘머리에 그리는 디지털 아트 민화’를 출시하였다. ‘머리에 그리는 디지털 아트 민화’는 전용 태블릿 PC에 탑재된 현대 민화 102점과 국보, 회화 등 800여 점을 자유자재로 변형하여 수백만 개의 새로운 민화를 창조할 수 있다. 

디지털기기를 활용하여 한지, 에코백, 캔버스 등 원하는 소재 어디에나 그림을 그릴 수 있다. ‘머리에 그리는 디지털 아트 민화’는 전용 태블릿 PC, LG 빔 프로젝터와 국내 장인의 손을 거친 붓과 붓걸이, 도자기 물그릇, 한지 등을 제공하여 혼자 스스로 민화를 그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홍선생교육 개요 

홍선생교육은 방문미술 홍선생미술과 머리에 그리는 한자 좋아 좋아 인터넷 콘텐츠, 머리에 그리는 디지털 아트 민화 등을 주제품으로 운영하고 있다. 또한 홍선생미술 유튜브 채널에는 머리에 그리는 아트 여행, 한자 좋아 좋아, 홍선생미술 철학 등 다양한 컨텐츠를 만나볼 수 있다. 홍선생미술은 전국에 120여개의 지사가 구축되어 700여명의 미술교사가 활동 중이다. 신뢰하는 기업, 창조하는 기업, 봉사하는 기업으로 20년동안 전국의 모든 택시와 전세버스에 교통 캠페인을 하고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19-07-01 09:31:49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Qt 프레임워크, 파이썬(Python) 애플리케이션 UI개발 위한 ‘Qt for Python’ 출시
  •  기사 이미지 여행박사, 세계여행 스토리텔러 김재열과 떠나는 ‘청소년그랜드투어’ 선보여
  •  기사 이미지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찾아가는 아쿠아리움’ 실시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수정
인기 콘텐츠+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